야놀자, 대만 1위 공유숙박 플랫폼 아시아요(AsiaYo)와 전략적 제휴 체결

March 11 2019

<a href=”http://yanolja.in/wp-content/uploads/2019/03/첨부-야놀자-김종윤-온라인-부문-대표좌-아시아요-CK-청-대표우.jpg”><img src=”http://yanolja.in/wp-content/uploads/2019/03/첨부-야놀자-김종윤-온라인-부문-대표좌-아시아요-CK-청-대표우.jpg” alt=”” width=”1024″ height=”682″ class=”alignnone size-full wp-image-8311″ /></a>
– 양국 고객들이 자유롭고 편리하게 숙소 예약할 수 있도록 숙박 인벤토리 교환
– 올 상반기 중 야놀자 통해 대만 공유숙박 예약 가능

글로벌 여가 플랫폼 기업 야놀자(대표 이수진)가 대만 1위 공유숙박 플랫폼 아시아요(AsiaYo)와 전략적 제휴를 체결했다.

아시아요는 한국을 비롯 대만, 일본, 태국, 홍콩 등 아시아 60개 도시, 6만 개 이상의 숙소 정보를 보유하고 있는 대만 최대 공유 숙박 플랫폼(Vacation Rental Platform)이다. 대만은 한국인들이 찾는 주요 관광지 중 하나로, 연간 100만 명 이상의 관광객이 방문하고 있다. 대만에서도 한류의 영향으로 약 100만 명에 달하는 관광객들이 한국을 방문하고 있으며, 올해에는 양국 여행 교류 숫자가 300만 명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

양사는 앞으로 양국 고객들이 자유롭고 편리하게 숙소 예약을 할 수 있도록 숙박 인벤토리를 교환하기로 했다. 야놀자는 국내 호텔, 모텔, 펜션, 게스트하우스 등 4만 6천여 개에 달하는 국내 최다 숙박 인벤토리를 아시아요에 제공하고, 아시아요는 대만의 공유숙박, 게스트하우스, 호텔 정보를 야놀자에 제공하게 된다.

이번 제휴를 통해, 올해 상반기 중 한국 여행객들은 야놀자 앱을 통해 아시아요의 숙소를 예약할 수 있게 된다. 대만 여행객들 또한 아시아요 앱을 통해 한국의 호텔, 펜션, 게스트하우스, 모텔 등 숙박을 예약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CK Cheng(청) 아시아요 대표는 “이번 제휴를 통해 야놀자가 보유한 한국 최다 숙박 인벤토리를 확보하게 됐다”면서, “양사의 노하우를 교류하면서, 글로벌 시장에서 동반 성장하는 시너지 효과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종윤 야놀자 온라인부문 대표는 “중국, 일본, 동남아에 이어 대만까지 내국인들이 주로 찾는 국가들과 적극 협업함으로써, 아시아를 대표하는 글로벌 여가 플랫폼으로 진화하기 위한 초석을 마련했다”면서, “앞으로도 야놀자의 공간 비즈니스에 인공지능, 사물인터넷 등 혁신 기술을 접목해 전세계 여행객들에게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