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남아 1위 이코노미 호텔 체인 젠룸스, 야놀자 투자 이후 10개월만에 500% 성장

2019/05/09

야놀자 투자 후 젠룸스 월 평균 숙박 고객 2배 이상 증가

– 야놀자, 국내외 스타트업에 투자하며 여가 시장 성장에 기여…호텔나우, 레저큐, 프렌트립, 지냄, 가람 및 씨리얼 등 스타트업 투자 및 인수 진행

– 단순한 금전 지원 넘어 전략적 조언 및 협업 통해 시너지 창출 극대화

글로벌 여가 플랫폼 기업 야놀자(총괄대표 이수진)가 투자한 젠룸스(ZEN Rooms)가 10개월 만에 500% 성장했다.

젠룸스는 동남아시아 1위 이코노미 호텔(Economy Hotel, 실속형 호텔) 체인 기업으로, 1천 개 이상의 프랜차이즈 호텔을 운영 중이다. 야놀자는 국내 200개 이상의 프랜차이즈 호텔을 운영해 온 경험을 공유하고, 야놀자앱 내 글로벌 호텔 예약 서비스와의 사업적 시너지를 극대화하기 위해 지난해 7월 젠룸스에 투자한 바 있다.

야놀자는 이번 젠룸스의 성과를 확인한 만큼, 앞으로도 국내외 스타트업 투자를 통해 여가산업의 고도화와 스타트업 생태계 발전에 적극 기여할 계획이다. 실제로, 야놀자가 투자한 이후 젠룸스는 고속 성장했다. 올 1~2월 매출액은 전년 동기대비 500%이상 폭등했고, 월 평균 숙박 고객수도 투자 이후 2배 가량 증가하는 등 급속한 성장세를 나타내고 있다.

야놀자는 젠룸스가 다른 호텔 체인과 달리 자체 개발한 온라인/모바일 플랫폼을 기반으로 객실 예약 및 판매, 운영까지 통합적으로 진행한다는 점에서 향후 양사간 사업적 시너지가 매우 크다고 판단했다. 야놀자와 사업영역이 유사함은 물론, 매우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만큼 동남아 1위 이코노미 호텔 체인으로써의 성장 잠재력과, 오요룸(OYO Rooms) 등 경쟁사 대비 차별점을 지속 강화해나가고 있는 점을 높이 평가한 것.

이미 야놀자는 젠룸스 투자 이전, 국내 초기 스타트업들을 인수하거나 투자하는 등 시장 확대를 위한 적극 행보를 보여왔다. 지난 2016년 7월에는 국내 최초의 호텔 타임커머스 플랫폼인 ‘호텔나우’를 인수했고, 이후 호텔나우는 400%의 매출 신장을 기록한 바 있다. 지난 해 3월에는 국내 1위 레저 플랫폼 ‘레저큐’를 인수했다. 이를 계기로 야놀자는 국내 최다 레저〮액티비티 상품을 보유하게 됐다.

올 초에는 숙박 관리 영역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국내 1, 2위 객실관리 자동화 시스템 기업인 가람과 씨리얼을 인수했다. 이외에도, 게스트하우스 플랫폼 ‘지냄’, 여가 액티비티 플랫폼 ‘프렌트립’에 투자하는 등 단순한 금전적 지원을 넘어 전략적 조언 및 협업 등 적극적 후원자로서의 면모를 갖춰가고 있다.

야놀자 관계자는 “야놀자는 전략적 협업과 조언 등 파트너와의 시너지 창출을 극대화하는 한편, 여가 산업에 대한 고도화를 위한 스타트업 생태계 강화를 목적으로 투자를 진행하고 있다”면서, “젠룸스의 경우, 이미 동남아시아에서 1위 이코노미 호텔 체인으로 자리 잡은 만큼 양사가 더욱 긴밀히 협업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지금까지의 사업역량을 바탕으로 전도유망한 국내외 스타트업들에 대한 관심과 투자로 시장 활성화와 성장에 기여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