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놀자 ‘놀잇템’, 카카오톡 선물하기 입점

2018/11/02


– 카카오 옐로우기프트와 공동 기획…일반 판매상품 아닌 브랜드 굿즈 입점 첫 사례
– 겨울에도 후끈하게 레저∙액티비티 즐기도록 핸드워머, 핫팩 등 4종 구성
– 이달 14일부터 야놀자 앱서 미리 예약 고객 대상 놀잇템 경품 이벤트 실시

글로벌 여가 플랫폼 기업 야놀자(대표 이수진)의 브랜드 굿즈 ‘놀잇템’이 카카오톡 선물하기에 입점, 오늘부터 타임세일 추천상품으로 판매된다.

카카오톡 선물하기에서 일반 판매용 제품이 아닌 브랜드 굿즈(goods∙특정 인물이나 콘텐츠, 브랜드와 연관된 상품)가 판매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야놀자는 소비자 접점이 부족한 O2O 플랫폼 특성을 고려해 2017년부터 브랜드 경험 확대를 위한 굿즈를 제작해왔다. 기존 놀잇템은 1탄 에어베드, 2탄 마카롱바스볼(입욕제), 3탄 트래블키트로 출시됐으며, 총 8만 여명이 증정 이벤트에 응모했다.

‘초특급 야놀자 인싸킷’이란 이름의 이번 놀잇템은 겨울에도 레저∙액티비티를 후끈하게 즐길 수 있도록 핸드워머, 핫팩 3종, 눈싸움용 스노우볼 메이커(눈뭉치 제조기), 야놀자 1만원 할인쿠폰으로 구성됐다. 카카오 옐로우기프트와 협업해 만든 카카오톡 맞춤형 상품으로, 기념일이 많은 11월 친구, 지인, 연인 등에 따뜻한 마음을 전할 수 있도록 기획됐다. 카카오톡 입점을 기념해 정상가 대비 50% 할인된 1만3900원에 제공한다.

한편, 야놀자 앱에서는 오는 14일부터 놀잇템 경품 이벤트를 실시한다. 12월 미리 예약 고객 대상 추첨을 통해 총 1000명에게 놀잇템을 증정할 예정이다. 숙박만 예약해도 응모 가능하며, 레저/티켓까지 함께 예약할 경우 당첨 확률이 더욱 높아진다. 당첨자 발표는 내달 6일이다.

김혜정 야놀자 브랜드마케팅실장은 “야놀자 고객뿐 아니라 일반 소비자들에게도 판매한 놀잇템 3탄의 경우 출시하자마자 3초에 한 개꼴로 팔렸다”며 “앞으로도 주 고객층인 2030 소비자들과의 스킨십 강화를 위해 신선하고 발랄한 아이디어를 담은 브랜드 굿즈를 꾸준히 만들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