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놀자, 여름맞이 레저 및 숙박 상품 초특가전 실시

2019/07/01

롯데월드 아쿠아리움, 오션월드 등 최대 68% 할인 판매

– 여름 성수기 시즌 5성급 호텔 및 리조트 10만원대에 구매 가능…최대 76% 할인

글로벌 여가 플랫폼 기업 야놀자(총괄대표 이수진)가 본격 여름 휴가철을 앞두고 레저와 숙박 부문에 걸쳐 대대적인 초특가전을 진행한다.

이번 초특가전은 국내 인기 테마파크와 워터파크를 비롯해 5성급 호텔/리조트 등을 초특가로 만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먼저, 7일(일)까지 ‘롯데월드 아쿠아리움 만 원 판매’ 이벤트를 진행한다. 해당 기간 매일 정오부터 선착순 50명에 한해 입장권을 정상가(3만1000원) 대비 68% 할인된 만 원에 판매한다. 준비수량 매진 시에는 주중과 주말 입장권을 30% 이상 할인해 각 1만9900원과 2만900원에 내놓는다. 롯데월드 아쿠아리움 입장권은 이달 26일까지 사용할 수 있다.

같은 기간 ‘오션월드 종일 입장권’도 초특가로 판매한다. 매일 정오부터 250개 한정으로 구명조끼와 실내외 락커 이용권이 포함된 입장권을 정상가(8만원) 대비 64% 할인된 2만8900원에 선보인다. 준비수량 매진 시에는 극성수기(7월 19일~8월 10일)에 이용 가능한 입장권(구명조끼 이용권 제외)을 정가 대비 53% 할인된 3만4900원에, 극성수기 이용 제한 입장권은 61% 할인된 2만8900원에 판매한다. 사용 기한은 10월 9일까지다.

야놀자는 5성급 호텔과 리조트를 여름 성수기 시즌에도 10만 원대에 이용할 수 있는 초특가전도 선보인다. 먼저, 오는 18일(목)까지 ‘히든클리프 호텔&네이쳐’를 최대 76% 할인된 가격에 내놓는다. 다음 주(7~12일)에는 2인 조식 뷔페와 리버파크 입장권 등이 포함된 ‘그랜드 워커힐 서울’ 숙박권을 최대 72% 할인해 판매한다. 7일에는 라이브 퀴즈쇼 잼라이브 ‘야놀자x워커힐’ 특집 방송을 기념해 오후 9시에 숙박권을 같은 가격에 한 번 더 내놓는다. 다다음주(15~21일)에는 ‘강릉 세인트존스 호텔’ 숙박권을 최대 75% 할인된 가격에 만날 수 있다. 투숙 가능 기간과 예약 가능한 객실 등 자세한 정보는 야놀자 앱에서 확인하면 된다.

김혜정 야놀자 브랜드마케팅실장은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됨에 따라 실내 레저시설과 워터파크, 호텔/리조트 등을 찾는 고객들이 부쩍 늘었다”며 “야놀자가 준비한 레저 및 숙박 초특가 상품을 통해 여름 성수기 시즌에도 부담 없이 여가를 즐길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