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놀자, 프리미엄 호텔 브랜드 에이치에비뉴(H Avenue) 성신여대점 오픈

2017/11/24



– 성북구 지역 특성 반영한 디자인 키워드 ‘코리안 레트로(KOREAN RETRO, 한국적 복고)’
– 로컬 커뮤니티 위한 공간 ‘C132’ 운영…커뮤니티룸 대관 및 문화활동 적극 지원

국내 1위 숙박 O2O 기업 야놀자(대표 이수진, www.yanolja.com)가 프리미엄 호텔 브랜드 에이치에비뉴(H Avenue) 성신여대점을 오픈한다.

‘에이치에비뉴’는 호텔의 ‘H’와 길을 뜻하는 ‘에비뉴(Avenue)’를 결합해 ‘호텔에서 누릴 수 있는 최적의 가치’를 제공하는 야놀자의 신(新)개념 호텔 프랜차이즈 브랜드다. 로컬 커뮤니티 호텔을 추구하는 에이치에비뉴는 지역적 특성을 살린 매장별 디자인 콘셉트와 커뮤니티 서비스가 특징이다.

새롭게 선보이는 성신여대점의 디자인 키워드는 ‘코리안 레트로(KOREAN RETRO, 한국적 복고)’다. 서울의 가장 오래된 주거지역 중 하나인 성북구의 특성을 담아냈다. 성북구를 배경으로 한 에세이 최성철의 <놀이의 천국>에서 느껴지는 정서처럼 벽돌이 그대로 드러난 거친 마감, 손때 묻은 낡은 소품 등을 활용해 아련한 향수를 불러일으키는 복고적인 요소를 디자인에 반영했다.

호텔 로비는 60~70년대의 복고패션에서 주를 이뤘던 오렌지레드컬러가 주를 이루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노출 콘크리트, 타일, 매쉬 망, 함석 등 공업(인더스트리얼) 풍의 마감재를 사용해 빈티지한 느낌을 배가시켰다.

또한, ‘에이치에비뉴 성신여대점’은 1층에 인근 대학생들이 문화생활을 즐길 수 있는 커뮤니티 공간 ‘C132’를 운영한다. ‘C132’는 인근 대학생들의 동아리 활동이나 스터디를 할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할 뿐 아니라 대학생과 관련한 다양한 강좌와 프로그램을 통해 문화활동을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야놀자 박우혁 공간총괄 상무는 “에이치에비뉴는 야놀자의 노하우를 집약해 선보이는 프리미엄 브랜드로, 지금까지 국내 숙박시설에서 경험할 수 없었던 새로운 콘셉트와 디자인을 보여주는 상징적인 공간”이라면서, “해당 지역에 새로운 생기를 불어넣을 수 있는 로컬 커뮤니티로서의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야놀자는 지난 2011년 국내 최초로 중소형 숙박 프랜차이즈를 도입, ‘에이치에비뉴(H Avenue)’, ‘호텔야자(Hotel Yaja)’, ‘호텔얌(Hotel Yam)’, ‘코텔(Kotel)’ 등 4가지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다. 올 1월에는 숙박업 프랜차이즈 최초로 전국 가맹 120호점을 돌파했다. 최상위 브랜드인 에이치에비뉴 역삼점과 이대점, 광안리점, 성신여대점을 운영 중이며 건대점을 연내 신규 오픈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