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놀자, 글로벌 항공권 검색 서비스 공식 오픈

September 24 2019

– 카약과 파트너십 통해 전 세계 2천5백여개 이상 항공사 및 여행사 정보 제공

– 국내외 숙박부터 항공까지 아우르는 원스톱 시스템 구축해 글로벌 경쟁력 강화

글로벌 여가 플랫폼 기업 야놀자(총괄대표 이수진)가 글로벌 여행 검색 엔진 카약(KAYAK)과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항공권 검색 서비스를 공식 오픈했다.

카약은 부킹홀딩스의 자회사로, 항공권을 비롯해 호텔, 렌터카 등 다양한 여행 상품 정보를 제공하는 메타 검색 엔진 브랜드이자, 연간 20억 건 이상의 검색 데이터를 처리하는 빅데이터 기업이다. 자체 데이터와 기술을 활용해 정확하고 안정적인 검색 결과를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야놀자는 카약이 보유하고 있는 전 세계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2천5백여개 이상의 항공사 및 여행사 정보를 제공한다. 예약과 결제는 각 항공사와 여행사 홈페이지에서 진행된다. 실시간으로 업데이트되는 검색 결과를 제공하기 때문에 보다 신속하고 정확하게 항공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야놀자는 해외여행 초보자라도 누구나 쉽게 여행준비에 필요한 모든 정보를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는 원스톱 시스템을 구축함과 동시에, 숙박, 레저 등 기존 사업과의 시너지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

한편, 야놀자는 올해 1월, 동남아를 포함해 유럽, 미주까지 전 세계 50만여 개 해외숙소를 예약 가능한 글로벌 호텔 예약 서비스를 론칭했다. 이어 6월에는 싱가포르투자청(GIC)과 부킹홀딩스로부터 총 1억8000만 달러(약 2180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 전략적 협력을 약속하며 글로벌 시장에서의 여가 플랫폼 구축 및 여가문화 혁신에 더욱 고삐를 당기는 계기를 마련했다.

정효진 카약 한국지사장은 “카약은 글로벌 여행업계의 선두주자로서 국내 관련 업계와의 협력을 통한 발전을 주요한 과제로 삼고 있다”면서 “이번 야놀자와의 제휴를 통해 보다 많은 국내 소비자들이 카약의 우수한 항공권 검색 서비스를 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신성철 야놀자 사업개발실장은 “해외 숙소 예약 서비스에 이은 항공권 검색 서비스의 론칭을 통해 합리적 가격의 여행상품을 편리하게 확인할 수 있는 원스톱 시스템을 구축하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주요 글로벌 사업자들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서비스 범위를 확대하고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