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놀자, 부산시 ‘호텔 멀티태스킹 룸메이드 양성과정’ 참여

February 25 2019


– 수도권, 강원도에 이어 부산까지 호텔 일자리 연계 프로그램 진출
– 동구여성인력개발센터와 다문화, 경력단절, 신중년 여성 등 취업취약계층 대상 교육
– 내달 3월부터 6월까지 3기에 걸쳐 운영…수강료 전액 지원

글로벌 여가 플랫폼 기업 야놀자(총괄대표 이수진)가 수도권과 강원도에 이어 부산지역에서 취업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호텔 멀티태스킹 룸메이드 양성과정’ 교육에 참여, 호텔 인재양성과 취업 연계에 나선다.

부산시 동구여성인력개발센터와 야놀자 평생교육원이 협력 운영하는 이번 교육 과정은 지역·산업 맞춤형 일자리창출 지원 사업이다. 부산시 중구와 서구에 거주하는 다문화가정, 경력단절, 신중년 여성 50명을 대상으로 한다. 부산시 원도심을 중심으로 취업취약계층여성의 취업역량을 강화하고 일자리를 지원해 관광숙박업의 고용안정화에 기여하기 위해 마련됐다.

야놀자는 그간의 룸메이드 양성 교육 및 취업 연계 프로그램을 운영한 경험을 바탕으로 부산 지역 맞춤 커리큘럼과 강사진을 구성해 본 과정에 참여한다. 총 240 시간의 교육 과정 중 60시간 동안 호텔 멀티태스킹 룸메이드 업무, 베드메이킹 및 객실 정비에 대한 이론 교육은 물론 야놀자 프랜차이즈 호텔 하운드 남포 프리미어에서 호텔 현장 실습을 진행한다. 이 밖에도 직무능력향상을 돕기 위한 민간자격증 ‘침대정리매니저’ 시험과정도 함께 무료로 운영한다.

교육은 총 3기에 걸쳐 교육 대상 별로 나눠 운영한다. 다문화가정 여성을 대상으로 하는 1기 교육기간은 내달 4일부터 29일까지, 만 40세 이상 경력단절 여성 대상 2기는 오는 4월 8일부터 5월 3일까지 진행한다. 오는 5월 13일부터 6월 10일까지 50세 이상 60세 이하 신중년 여성을 대상으로는 3기 과정을 선보인다.

1기 접수기간은 이달 28일까지이며, 2기와 3기 접수 일정은 추후 공지될 예정이다. 접수와 문의는 야놀자 평생교육원 홈페이지(www.ydedu.co.kr)와 동구여성인력개발센터(www.ewoman.or.kr)를 통해 가능하며 수강료는 전액 무료다.

김태현 야놀자 평생교육원 원장은 “국내 대표 관광도시인 부산에 걸 맞는 호텔인재를 양성하고 공급해 지역 관광숙박업 청결과 서비스 개선에 기여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숙박업 인재양성과 일자리 창출을 통해 지역사회와의 상생과 협력에 앞장 서겠다”고 밝혔다.

한편, 야놀자는 지난 2015년 4월 야놀자 평생교육원을 신설했다. 2016년 1월 중소형숙박 분야 최초로 평생교육원 설립인가를 획득했다. 이후 ‘중소형 호텔 창업과정’, ‘하우스키핑 코디네이터 양성과정’, ‘숙박업 전문가 특강’, ‘신중년 호텔리어 양성과정’ 등을 운영하며 숙박업 인재양성과 검증된 인력 공급에 힘써왔다. 야놀자는 제휴점 및 가맹점의 서비스 질 향상과 매출 증대, 전문성 강화를 위한 무료교육을 진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