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놀자, 전국 6만여 개 숙박업소 대상 취업 취약계층 일자리 창출 나선다

June 26 2017

– 첫 번째 프로젝트, 60세 이상 시니어 취업연계 프로그램 진행
– 전담 채용 매니저 통한 숙박시설 및 구직자 일자리 매칭 프로모션
– 한국노인인력개발원(서울강원지역본부)제휴, 시니어 일자리 창출 시 정부지원금 제공 연계사업 실시

국내 1위 숙박 O2O 기업 야놀자(대표 이수진, www.yanolja.com)가 취업취약계층의 숙박업계 일자리 창출에 적극 나선다.

야놀자는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실업난과 갈수록 심화되는 숙박업계 인력난 해소를 위해 취업취약계층을 숙박업 전문인력으로 육성, 대형 브랜드, 중소형 및 프랜차이즈 호텔 등 전국 6만여 개 숙박시설에 취업을 연계한다. 첫 번째로 60세 이상의 시니어 대상, 숙박업 교육 및 취업연계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먼저 일자리 매칭 프로모션을 실시, 시니어 채용 예정인 숙박업체와 구직자를 연결한다. 일대일로 배정된 전담 채용 매니저가 지배인, 캐셔, 주방, 세탁, 발렛 파킹, 룸메이드 등 숙박시설에서 필요로 하는 직무에 적합한 대상자를 추천, 관리한다.

또한, 한국노인인력개발원(서울강원지역본부)과 제휴, 일자리 기업 연계 사업을 실시한다. 시니어를 채용한 4대보험 가입장의 경우 일자리 1개당 정부지원금 최대 200만원을 보조 받는다. 지원금은 시니어 친화 작업 장비 및 설비 구입, 교육, 홍보, 마케팅 등에 활용 할 수 있다.

이 밖에도 야놀자 평생교육원은 지난 4월 한국노인인력개발원의 노인취업교육센터로 공식 지정돼, ‘시니어 호텔리어 교육’ 및 ‘시니어 인턴십 서비스 전문가 교육’ 등 숙박관련 전문 교육을 실시하고 취업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앞으로도 시니어에 적합한 숙박업 직무 연구개발을 지속적으로 실시하며 한국노인인력개발원과 다양한 캠페인 및 사업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야놀자 평생교육원 김태현 원장은 “인력 수요가 크게 증가하고 있는 숙박업계에서 전문성을 갖춘 시니어는 꼭 필요한 인재”라면서, “앞으로 시니어를 포함해 다양한 취업취약계층을 숙박업 전문인력으로 육성하며 일자리 창출과 업계 발전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야놀자는 지난 2015년 4월 야놀자 평생교육원을 신설했다. 지난해 1월 중소형 숙박 분야 최초로 평생교육원 설립 인가를 획득했으며, 올 4월에는 서울산업진흥원(SBA) 신 역량스쿨 협력기관에 2년 연속 선정됐다. 설립 이후 ‘중소형 호텔 창업 과정’, ‘룸메이드 양성 과정’, ‘숙박업 전문가 특강’, ‘숙박업 리모델링 심화 과정’ 등을 운영하며 숙박업 관련 고급인재 양성과 검증된 인력 공급에 힘써왔다. 야놀자 제휴점의 서비스 질 향상과 매출 증대, 전문성 강화를 위해 주기적으로 무료 교육을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