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놀자, 지구촌 전등 끄기 캠페인 ‘어스아워’ 참여

March 28 2021

– 사옥 전층 1시간 소등해 전력 250kW 절감…글로벌 에너지 절약 운동에 동참

– 전 직원 머그컵 제공, 친환경 재생용지 도입 등 실천…지속 가능한 발전 위해 ESG 경영 확대할 것

글로벌 여가 플랫폼 기업 야놀자(총괄대표 이수진)가 지구촌 전등 끄기 캠페인 ‘어스아워(Earth Hour)’에 참여했다.

어스아워는 세계자연기금(World Wide Fund for nature)이 주최하는 세계 최대 기후 위기 대응 캠페인이다. 지난 2007년부터 매년 3월 마지막 주 토요일마다 전 세계 주요 랜드마크와 기업들이 한 시간 동안 소등해 환경오염으로 인한 기후 변화의 심각성을 알린다.

야놀자는 어스아워 캠페인 참여를 위해 지난 27일(토) 오후 8시 30분부터 한 시간 동안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야놀자 사옥 전층을 소등했다. 이를 통해 전력 약 250kW를 절감함으로써 글로벌 에너지 절약 운동에 동참했다.

한편, 야놀자는 생활 속 환경보호를 위한 다양한 노력에 동참하고 있다. 전 직원에게 머그컵을 지급하고 사무용품 주문 시 종이컵 등 일회용품 구매를 차단해 사내에서 일회용ㆍ플라스틱컵 사용을 제한한다. 또한, 신규 입사자 전원에게 친환경 소재의 북커버로 만든 노트를 제공하고, 최근에는 복사용지도 폐지를 재활용한 친환경 재생용지로 교체한 바 있다.

배보찬 야놀자 경영부문 대표는 “기후 변화의 심각성과 에너지 절감의 중요성을 알리는 이번 캠페인의 취지에 깊이 공감해 참여하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해 전사 차원에서 ESG(Environmental, Social and Governance) 경영을 더욱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