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놀자, 2017 헤이 스타트업 ‘글로벌 데모데이’ 참가

June 15 2017

– 야놀자, 국내 1위 숙박 O2O 기업이자 모범적 성공사례 만든 스타트업 자격으로 참석
– 김종윤 부대표 ‘글로벌 데모데이’ 키노트 연사 나서…지속 성장과 공간혁신 위한 기술 소개

국내 1위 숙박 O2O 기업 야놀자(대표 이수진, www.yanolja.com)가 ‘2017 헤이 스타트업 글로벌 페스티벌(이하 헤이스타트업)’에 공식 참가한다.

‘헤이 스타트업’은 서울산업진흥원(SBA)과 민간 스타트업 커뮤니티 ‘스타트업 식사는 하셨습니까’가 공동 주최하는 행사로, 오는 17일(토)부터 18일(일)까지 양일간 서울 강남구 대치동에 위치한 세텍(SETEC)에서 열린다. 야놀자는 국내 1위 숙박 O2O 기업이자, 적극적인 글로벌 시장 진출 등 모범적인 성공사례를 만든 스타트업 자격으로 ‘글로벌 데모데이’에 초청 받았다.

‘글로벌 데모데이’는 한국 스타트업들의 글로벌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열리는 행사로, 김종윤 부대표가 키노트 연사로 나선다. 김 부대표는 역동적인 한국 스타트업 생태계에서 야놀자가 지난 10여 년간 꾸준히 사업을 성장시켜오면서 얻은 경험을 발표한다. 또, 야놀자가 추구하는 공간 혁신을 위해 도전해왔던 다양한 혁신 기술들의 발전 현황 등에 대해 소개할 예정이다.

‘글로벌 데모데이’에는 미국 실리콘밸리의 대표 엑셀러레이팅(단기 창업보육, 직접투자 및 투자유치 전문기관) 기업 ‘500스타트업(500Startups)’을 비롯해 스페인 최대 투자사 ‘와이라(Wayra)’, 프랑스의 대표적인 스타트업 육성 펀드 ‘코렐리아 캐피탈(Korelya Capital)’ 등 30여 명의 해외 관계자들이 참석해 한국 스타트업 ‘숨은 진주 찾기’에 나선다. 행사와 관련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www.dept-of-startups.com)와 블로그(heystartups.blog.me)에서 확인하면 된다.

한편, 야놀자는 삼성 출신의 진대제 전 정보통신부 장관이 이끄는 국내최고의 사모펀드(PEF) 운용사인 스카이레이크로부터 국내 O2O 서비스 사상 최고액인 600억 원을 투자 받았다. 온∙오프라인 전 영역에서 숙박 서비스 혁신과 지속적인 성장 가능성을 인정 받은 것으로, 국내 숙박업계 리더로서 글로벌 시장에 적극 진출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