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30 세대가 가장 많이 사용하는 숙박앱은? ‘야놀자’

September 21 2016

[야놀자] 2030 세대가 가장 많이 사용하는 숙박앱은 야놀자

– 숙박앱 인지도 및 사용률, 보유현황, 전환율 파악 위한 설문조사에서 모든 지표 1위
– 브랜드 인지자 중 사용자로 전환율 높아 브랜드 충성도 높은 것으로 분석돼
– 숙박이용 시 숙박앱 가장 많이 사용… 숙박 형태는 모텔, 숙박 목적은 여행 순

국내 1위 숙박 O2O 기업 야놀자(대표 이수진, www.yanolja.com)가 숙박 애플리케이션(이하 앱) 인지도, 사용도 조사에서 1위를 차지했다.

야놀자는 시장조사 전문기업 오픈서베이에 의뢰해 최근 전국의 2030세대 남녀 1,500명을 대상으로 숙박앱의 인지도, 사용률, 보유현황, 전환율에 대한 조사를 실시했다. 조사는 모바일 앱을 통해 진행됐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53%P다. 평가대상은 야놀자를 비롯해 여기어때, 인터파크투어, 데일리호텔, 에어비앤비, 호텔나우, 여기야, 세일투나잇, 호텔타임 등 숙박앱 9개다.

야놀자는 조사 분야에서 모두 1위를 차지했다. 세부 항목을 보면, 숙박앱 인지도는 야놀자가 73%로 가장 높았고, 여기어때(58%), 인터파크투어(43%), 데일리호텔(36%), 에어비앤비(34%), 호텔나우(30%), 여기야(28%), 세일투나잇(10%), 호텔타임(9%) 순이었다. ‘6개월 내에 사용한 숙박앱’을 묻는 질문에서도 야놀자가 23%로 가장 많았다. 이어 여기어때(14%), 인터파크투어(10%), 데일리호텔(10%), 에어비앤비(8%)가 각각 2~5위를 차지했다. ‘현재 보유하고 있는 숙박앱’에 대한 질문에서도 야놀자는 22%로 1위를 기록했다.

‘숙박앱 중 주로 사용하는 앱’을 묻는 질문에는 야놀자가 18%로 1위를 차지했으며, 인터파크투어가 9%로 2위에 이름을 올렸다. 여기어때(8%), 데일리호텔(5%), 에어비앤비(4%)는 각각 3~5위로 조사됐다. 특히, 야놀자의 경우 73%의 브랜드 인지자 중 25%가 주 사용자로 전환하는 등 인터파크투어(21%), 여기어때(14%) 대비 높은 전환율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숙박앱 사용자들의 야놀자에 대한 충성도가 타 서비스에 비해 견고한 것으로 분석된다.

주 사용앱 선택 이유로는 ▲사용이 편해서 ▲숙박업체 비용이 저렴해서 ▲가장 많은 정보를 제공해서 등이 꼽혔다. 야놀자는 모텔, 호텔, 펜션, 게스트하우스 등 다양한 형태의 숙박 유형을 아우르고 있으며, 예약 가능한 제휴점 수는 1만 1천 개에 이른다. 최저가 보상제를 통한 실질적 가격 혜택은 물론 다양한 기업과의 제휴를 통한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한편, 숙박시장의 주요 타깃인 2030세대가 국내 숙소를 이용하는 목적은 여행(54%)이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했으며, 데이트, 휴식, 출장 순이었다. 최근 6개월간 가장 많이 이용한 숙소는 모텔(32%)이 가장 많았고, 펜션(30%), 호텔(12%), 리조트(12%), 게스트하우스(8%) 등이 뒤를 이었다. 모텔은 데이트 목적 외에도 여행, 출장 등 다양한 용도에 활용되고 있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국내 숙박 시설을 이용할 때는 평균 2.1개의 채널을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중에서 숙박앱이 53%로 가장 높은 이용률을 보였으며, 숙박사이트(41%), 포털사이트(32%), 블로그(28%) 등의 웹 기반 서비스들이 병행 이용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야놀자 김종윤 좋은숙박 총괄 부대표는 “이번 설문조사 결과를 통해 평소 숙박앱 이용 고객들이 무엇을 원하고, 어떤 성향을 보이는지 더욱 명확하게 알 수 있었다”면서, “앞으로도 고객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숙박 예약 서비스 고도화 및 편의성 강화에 더욱 힘써나갈 것”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