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놀자, 최찬석 최고투자책임자(CIO) 영입

2021/02/01

– 넷마블 투자전략실장(상무)으로 IPO 및 IR 총괄…20여년 간 VC, IB 등 경험한 투자 전문가

– 야놀자의 지속적인 미래성장 동력 발굴, 강화 위해 IPO 및 투자 업무 총괄 예정

글로벌 여가 플랫폼 기업 야놀자(총괄대표 이수진)가 지속적인 미래성장 동력 발굴 및 강화를 위해 최찬석 최고투자책임자(Chief Investment Officer, 이하 CIO)를 영입했다.

신임 최찬석 CIO는 애널리스트 출신으로, 20여년 간 벤처캐피털(VC), 투자은행(IB) 및 산업계에서 경력을 쌓아온 투자 전문가다. 넷마블 투자전략실장(상무)으로 근무하며 넷마블을 비롯한 계열사 투자 및 M&A, IR 등을 총괄했으며, 코웨이 및 카밤 인수를 비롯해 빅히트, 카카오뱅크 등 투자를 주도했다. 특히, 넷마블 IPO 작업을 진두지휘하며 지난 2017년 당시 역대 2위 규모의 기업공개를 성공시킨 바 있다.

야놀자는 투자업계와 산업계를 두루 경험한 최 CIO의 전문성과 시장 이해력이 야놀자의 디지털 혁신 및 글로벌 확장 비전과 부합하다고 판단, 전격 영입했다. 최 CIO는 올해 예정된 기업공개 작업과 함께 투자 업무를 총괄하게 된다.

야놀자 관계자는 “최 CIO는 앞으로 회사의 IPO 및 투자 업무 전반을 책임질 계획”이라면서, “야놀자 클라우드 사업의 글로벌 확장에 따른 투자 업무의 전문성 강화에 초점을 맞춘 영입”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