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놀자, 한국철도공사와 함께 ‘대구 경북 만원의 행복여행’ 기획전 진행

2020/06/28

– 2020 특별 여행주간 일환…코로나19 대표 피해지역 대구 경북 관광산업 및 지역경제 활성화 지원
– KTX 및 숙소 동시 예약 시 1만원 쿠폰 지급, KTX만 예약해도 1% 포인트 적립

글로벌 여가 플랫폼 기업 야놀자(총괄대표 이수진)가 한국철도공사와 함께 대구와 경북지역의 관광 활성화를 위한 ‘대구 경북 만원의 행복여행’ 기획전을 진행한다.

야놀자는 지난해 6월 한국철도공사와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하고 국내 여행 및 레저문화 확산을 위해 협력해왔다. 이번 기획전은 ‘2020 특별 여행주간’의 일환으로, 양사는 코로나19 대표 피해지역인 대구, 경상북도의 관광산업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지원한다.

야놀자는 다음달 1일(수)부터 19일(일)까지 대구, 경북지역행 KTX(김천구미, 신경주, 포항, 동대구행)와 숙소를 함께 예약하면 1만원 쿠폰을 지급한다. 쿠폰은 8월 18일(화) 기준으로 해당 상품의 이용이 완료된 모든 고객에게 지급되며, 야놀자 홈페이지 및 모바일 앱에서 전 상품 구매 시 현금처럼 사용 가능하다. KTX만 이용하는 경우에도 결제금액의 1%를 야놀자 포인트로 적립해준다. 또한, 간편결제 앱 차이로 결제할 경우 5% 추가 할인(최대 2천원)도 받을 수 있다.

신성철 야놀자 사업개발실장은 “대구, 경북지역은 코로나19 확산 초기부터 확진자가 다수 발생해 장기간 지역경제가 위축되고 있는 만큼, 이번 기획전을 통해 안전한 여행지의 이미지를 회복하고 활기를 되찾길 기대한다”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민관협력 프로젝트를 통해 관광산업의 활성화가 지역경제의 회복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야놀자는 국내 관광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민관협력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다. 지난 3월에는 강원도와 관광 활성화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강원도X야놀자 안심여행 프로젝트’를 진행해왔다. 안전한 여행 환경 조성, 전용 카테고리 오픈, 프로모션 및 여행 정보 제공 등으로 강원지역 여행 수요 증가에 기여하고 있다. 이달 초부터는 부산시, 부산관광공사와 함께 부산지역 관광 활성화를 위한 ‘초특가 부산’ 기획전을 진행하는 등 앞으로도 코로나19 위기 극복과 사태 안정화 이후의 빠른 회복을 위한 지역사회 지원 프로젝트에 적극 참여할 계획이다.